'6·25 철의 삼각지대 전투 전몰장병 추모제'

김재민 기자 | 입력 : 2019/11/20 [14:03]

국가보훈처는 20일 오전 11시 강원도 원주 치악체육관에서 '철의 삼각지대 전투 전몰장병 추모제'가 개최된다고 19일 밝혔다.



    철의 삼각지대 전투는 1951년 6월부터 1953년 7월까지 평강·철원·김화를 잇는 중부 전선의 요지를 점령하기 위해 26개월 동안 벌였던 전투다. 6·25 전쟁 중 가장 치열하고 희생자가 많았던 전투다.

    추모제에는 박삼득 국가보훈처장, 정만호 강원도 경제부지사, 김광수 원주시 부시장과 보훈단체 회원, 군 장병 등 1천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대한민국6·25참전유공자회 강원도지부가 주관하는 이번 추모제는 헌화·분향, 전사보고, 추모사 낭독, 추모 공연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뉴스
[社告] 대한민국보훈방송, 박영일 기자 면직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