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한국전쟁 전사자 유해발굴 영결식

이순민 기자 | 입력 : 2019/11/21 [16:00]

 육군 1군단은 21일 경기도 고양시 군단사령부에서 6·25 전쟁 전사자 발굴 유해 합동영결식을 열었다.

5


    영결식에는 육군 장병과 고양시, 양주시, 파주시 보훈단체 회원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군에 따르면 올해 전사자 유해 발굴작업은 지난 4월부터 10월까지 고양시 대자동, 파주시 금파리·두포리 일대에서 진행됐다.

    이곳은 한국전쟁 초기와 1951년 중공군의 공세기간 육군 1사단과 유엔군이 공산군에 맞서 치열한 전투를 벌인 곳이다.

    군은 고고학과 등 발굴작업과 관련된 학과 출신의 장병을 선발하고 참전유공자의 증언을 바탕으로 유해 발굴을 진행했다.

    그 결과 유해 40구와 유품 3천157점을 찾았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뉴스
[社告] 대한민국보훈방송, 박영일 기자 면직
1/5